Quantcast

트럼프 "내달 G20에서 시진핑 만날 것"…미중 무역협상 실마리 남겨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9.05.14 10: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연합뉴스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간) 다음 달 일본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만날 것이라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빅토르 오르반 헝가리 총리와의 회담에서 기자들에게 시 주석과의 만남은 결실이 있을 수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트럼프 / 연합뉴스
트럼프 / 연합뉴스

G20 정상회의는 다음 달 28~29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릴 예정이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 같은 언급은 미국이 지난 10일 오전 0시 1분을 기해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율을 기존 10%에서 25%로 인상하고, 이에 맞서 중국이 6월 1일부터 60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제품에 대해 5∼25%의 보복 관세를 부과하겠다며 보복을 공식화한 가운데 나왔다.

더우기 트럼프 대통령은 또 그동안 예고한 3천억 달러 규모 이상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 부과 여부에 대해 아직 결정이 안 됐다고 밝혀 유연한 태도를 보인 것 아니냐는 관측을 낳고 있다.

미중이 실제 인상된 관세 발효까지는 유예기간을 둔 가운데 미중이 다시 협상에 나서 트럼프 대통령과 시 주석간의 G20 회동에서 담판을 지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