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윤세아, 염정아-오나라-김병철-김서형과 나이 잊은 우정…‘스카이캐슬’ 우정ing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4.23 11: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인기리에 종영한 JTBC ‘스카이캐슬’의 주역들이 오랜만에 뭉쳤다. 

23일 윤세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ky캐슬#우리#이렇게#만나고#또#만나고#드디어#노래방#까지#할일#다함#넘#좋은#우리 서형언니..정말 제 스타일!”라는 글과 함께 ‘스카이캐슬’에 출연했던 염정아-오나라-김병철-김서형과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근황을 전했다. 특히 나이가 무색한 그들의 비주얼이 감탄을 자아낸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언니들은 나이도 안 드시나요..?”, “파국 씨 너무 해맑음. ㅋㅋㅋㅋ”, “다들 넘 보기 좋아요!! 내 인생 최고의 드라마♥”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며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윤세아를 비롯해 염정아-김병철-오나라-김서형은 지난 2월 1일 종영한 20부작 드라마 ‘스카이캐슬’에 출연해 열연을 펼치며 선풍적인 인기를 얻었다. 

‘스카이캐슬’은 대한민국 상위 0.1%가 모여 사는 SKY 캐슬 안에서 남편은 왕으로, 제 자식은 천하제일 왕자와 공주로 키우고 싶은 명문가 출신 사모님들의 처절한 욕망을 샅샅이 들여다보는 리얼 코믹 풍자 드라마. 

극중 배우들의 신들린 연기와 매회 흥미진진한 전개, 주옥같은 명대사를 쏟아내며 대한민국을 ‘스카이캐슬’ 열풍으로 물들였다. 

윤세아는 우아하면서 인간적인 매력을 물씬 풍기는 노승혜를, 염정아는 딸 강예서(김혜윤)을 서울대 의대에 보내기 위해 물불 가리지않는 한서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특히 윤세아는 극중 부부로 호흡을 맞춘 김병철과 한차례 열애설이 불거지는 등 완벽 케미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드라마의 뜨거운 인기와 함께 종영 후에도 그들의 근황에 관심이 쏠리고 있는 가운데, 윤세아가 다 같이 모인 사진을 게재해 반가움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한편, 윤세아는 ‘스카이캐슬’ 이후 차기작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