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썸바디’ 서재원, 민낯에도 아름다운 이기적인 미모…‘나대한과의 결별설 살펴보니’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4.10 16:0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많은 사랑과 함께 종영한 Mnet ‘썸바디’가 여전히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이에 ‘썸바디’에 출연한 서재원이 전한 근황이 눈길을 끈다.

최근 서재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민낯임에도 아름다운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특히 잡티 하나 없는 피부가 네티즌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보러가야디♥”, “여자가 보아도 너무너무 예뻐용♥”, “전 언제나 재원님 빅팬입니다 화이팅 !!!!” 등의 반응을 보였다.

서재원 인스타그램
서재원 인스타그램

서재원은 1995년생으로 올해 나이 25세다.

그는 ‘썸바디’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당시 서재원은 한선천과 러브라인을 이어가다 나대한과도 호감 관계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두 남자 사이에서 고민하던 서재원은 결국 한선천을 선택하며 두 사람은 최종 커플이 됐다.

하지만 한선천은 지난 2월 진행된 톱스타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서재원과는 오빠 동생 사이로 지내고 있다. 연인으로 발전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서재원은  인스타그램에 공개적으로 나대한과의 커플 사진을 올리며 열애 사실을 발표해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최근 인스타그램에 올린 나대한과의 커플 사진이 전부 삭제되며 두 사람의 결별설이 불거졌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