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부하시켜 진태현 폭행…이수경은 김진우에게 “날 특별하게 느끼지 않나요?”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2.13 20:1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왼손잡이 아내’  에서는 이승연이 부하를 시켜 진태현을 폭행하고 이수경은 김진우를 만나 혼란스러움을 확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3일 방송된 KBS2 ‘왼손잡이 아내’ 에서는 애라(이승연)는 도경(김진우)에게 해가 되는 남준(진태현)이 회장의 후계자를 노리자 유전자 검사를 했다. 

 

KBS ‘왼손잡이 아내’방송캡처
KBS ‘왼손잡이 아내’방송캡처

 

이어 애라(이승연)는 회장 순태(김병기)와 유전자가 같지 않은 남준(진태현)이 자신의 아들 인 줄도 모르고 부하를 시켜서 폭행하게 했다. 
 
한편, 도경(김진우)과 만난 산하(이수경)는 자신의 혼란스러움을 고백하고 만나서 확인을 하려했다.
 
산하(이수경)는 도경(이진우)에게 “박도경씨 당신 정말 누구에요? 왜 내 남편이랑 똑같은 행동, 똑같은 말을 하는 거에요. 난 박도경씨가 특별하게 느껴지는데 당신은 내가 특별하게 느껴지지 않나요?”라고 물었다.
 

그러자 도경(김진우)은 산하(이수경)에게 “나도 당신을 처음 보는 순간부터 왜 오산하씨가 신경쓰이는 왜 끌리는지 궁금했다”라고 답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왼손잡이 아내’는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