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성유리, 결혼 후에도 상큼한 원조 요정…남편 안성현 ‘나이-직업은?’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2.12 17: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성유리가 결혼 후에도 요정 미모로 눈길을 끈다.

최근 성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건강이 최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성유리 인스타그램
성유리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성유리는 요거트를 먹고 있다.

뽀얀 피부와 커다란 이목구비가 감탄을 자아냈다.

이에 네티즌들은 “먹는 모습도 예뻐요~”, “항상 건강 챙기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성유리와 남편 안성현은 1981년생으로 올해 나이 38세 동갑내기 부부다.

두 사람은 지난 2017년 5월 결혼식을 올렸다.

남편 안성현의 직업은 프로골퍼로 현재 골프 국가대표팀 상비군 코치를 맡고 있다.

성유리는 SBS 플러스 ‘야간개장’에서 MC로 활약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