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늘의 날씨] 9일, 맹추위 한파...서울 체감온도 영하 17도까지

  • 김희주 기자
  • 승인 2018.12.09 01:2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주 기자] 9일에도 맹추위, 한파가 계속될 예정이다.

바람도 강해 체감온도는 더 떨어지겠다. 건강과 농축수산물 관리, 수도관 동파 등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기상청은 이번 한파가 10일 아침까지 계속될 것으로 예상했다.

아침 기온은 서울 -10도, 인천 -9도, 수원 -10도, 춘천 -14도, 강릉 -6도, 청주 -8도, 대전 -10도, 전주 -6도, 광주 -4도, 대구 -6도, 부산 -3도, 제주 4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도, 인천 -1도, 수원 1도, 춘천 -1도, 강릉 2도, 청주 -1도, 대전 -1도, 전주 0도, 광주 2도, 대구 2도, 부산 4도, 제주 5도 등이다.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충남 서해안과 전라도, 제주도는 가끔 구름 많고, 전라 서해안은 새벽까지, 제주도 산지는 아침까지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8∼9일 예상 적설량은 전북 서해안 2∼7㎝, 전남 서해안 1∼5㎝ 등이다. 보행자 안전과 교통안전, 시설물 관리에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대부분 해상에서 강한 바람이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3.0m, 서해 앞바다 0.5∼2.5m, 남해 앞바다 0.5∼1.5m로 일겠다. 먼바다는 동해 1.0∼4.0m, 남해 1.0∼3.0m, 서해 0.5∼3.0m으로 예보됐다.

미세먼지는 전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Tag
#날씨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