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늘(1일) 조명균-리선권 남북 고위급회담 시작…‘판문점선언 후속 이행 방안 논의’

  • 이나연 기자
  • 승인 2018.06.01 10:4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나연 기자] 남북 고위급회담이 시작됐다.

오늘(1일) 오전 10시 판문점 남측 평화의집에서 남북 정상회담 후속 이행 논의를 위안 고위급회담이 시작됐다.

남북은 이날 6·15 공동행사와 이산가족 상봉 등 핵심 의제에 대한 상호 입장을 교환했다.

뉴시스
조명균(가운데) 통일부 장관 / 뉴시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회담 전체회의 분위기는 나쁘지 않았다”라고 전했다.

이날 고위급회담에 남측 수석대표로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북측 단장으로는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위원장이 참여했다.

고위급회담은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이번이 세 번째로, 이번 회담에 참여한 조 장관과 리 위원장은 4·27 판문점선언 후속 이행방안과 6·15 남북 공동행사, 남북 공동연락사무소 설치 문제, 8·15계기 남북 이산가족상봉 관련 적십자회담 개최 문제, 군사당국자 회담과 체육회담 일정 등을 논의한다고 밝힌 바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