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우리가 만난 기적’ 카이, 라미란-전석호에게 김명민 사진 보고 “남편 친구” 라는 말 ‘대환장’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4.17 22: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우리가 만난 기적’에서 카이가 라미란과 전석호의 대화를 듣고 곤란한 표정을 지었다.
 
17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우리가 만난 기적’에서는 혜진(김현주)은 더 이상 현철(김명민)때문에 상처 받고 싶지 않아서 이혼 서류를 건넸다.

 

KBS2‘우리가 만난 기적’방송캡처
KBS2‘우리가 만난 기적’방송캡처

 
현철(김명민)은 혜진에게 “왜 그런 남자랑 이제껏 참고 살았어요? 진작 이혼 했어야지”라고 말하며 화를 냈다.
 
현철은 방우(정석용)를 불러서 “부지점장님 저 좀 도와주세요. 제가 사고나기 전에 해서는 안될 짓을 한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박형사(전석호)는 연화(라미란)에게 현철(김명민)의 사진을 보여주면서 “남편 분의 차를 뒤진 사람이 이 사람이다. 생전에 둘이 대출문제로 다툼이 있었다”라고 말하며 심각한 표정을 지었다.
 
연화(라미란)는 “이 사람은 저희 남편이랑 친구에요”라고 말했고 박형사는 당황해 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연화를 따라 다니던 아토(카이)는 점점 혼란스러워지는 사태에 곤란한 표정을 지으며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KBS2‘우리가 만난 기적’는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