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우리가 만난 기적’ 서동현, 카이에게 도움 가출 종료…김명민-김현주-라미란의 학교 삼자대면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4.16 22: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우리가 만난 기적’에서 김명민과 김현주 그리고 라미란이 삼자대면을 하게 됐다.
 
16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우리가 만난 기적’에서는 지수(김환희)가 강호(서동현)를 때려서 현철(김명민)과 연화(라미란)가 학교에 가게 됐다.

 

KBS2‘우리가 만난 기적’방송캡처
KBS2‘우리가 만난 기적’방송캡처

 
강호(서동현)는 친구들과 가출을 했다가 아토(카이)의 도움으로 집으로 돌아가게 됐다.
 
이후 강호(서동현)는 지수(김환희)와 학교에서 사사건건 싸웠고 결국 지수가 강호를 때려서 코피가 나게 됐다.
 
이에 학교에서 강호의 아빠 현철(김명민)과 지수의 엄마 연화(라미란)가 불려가게 됐다.
 

또 나중에 연락받은 혜진(김현주)도 학교에 와서 셋이 만나게 됐고 현철(김명민)이 지수편을 들면서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자아내게 했다.
 
KBS2‘우리가 만난 기적’는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