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차지연 남편 윤은채, 남자다운 외모로 이목집중…“꽃길 걷고 있습니다”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8.02.20 15: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차지연의 남편인 윤은채가 대중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해 10월 윤은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은위 #윤은채 #꽃길만걷자 감사합니다~~!! 꽃길을 걷고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카메라를 향해 브이 포즈를 취한 윤은채의 모습이 담겨 있다.

윤은채 / 윤은채 인스타그램
윤은채 / 윤은채 인스타그램

특히 윤은채의 남자다운 외모가 눈길을 끈다.

차지연과 윤은채는 지난 2015년 11월 결혼했다.

뮤지컬 배우인 두 사람은 네 살 차이가 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