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뷰] ‘나쁜 녀석들2’ 박중훈, 양익준X지수의 김무열 살해 누명 벗길 수 있을까?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1.14 22: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나쁜 녀석들’에서 양익준과 지수가 김무열 살해혐의로 체포됐다.
 
14일 방송하는 OCN 주말드라마 ‘나쁜 녀석들: 악의도시’에서는 강주(지수)는 동생(홍지윤)의 병원비를 마련하기 위해 청부살인을 감행하려고 했다. 
 
OCN ‘나쁜 녀석들’방송캡처
OCN ‘나쁜 녀석들’방송캡처
 
 
하지만 마음을 고치게 되고 성철(양익준)과 강주(지수)는 진평(김무열)과 최태준 살인사건의 용의자로 누명을 쓰고 체포됐다.
 
이에 제문(박중훈)은 진짜 배후를 찾기 위해서 홀로 추격을 시작했다.
 
제문(박중훈)은 지수(조선주)를 찾아서 강주와 성철이 있는 곳을 물었고 지수는 “강주와 성철과 친해서 그들이 범인이 아닌것 같죠? 증거는 그들을 가리키고 있다”라고 말했다.
 

일후(주진모)는 사라진 여학생 윤경을 찾다가 상모(최귀화)와 마주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한편, OCN 주말드라마‘나쁜 녀석들: 악의도시’은 매주 토,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