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JTBC-사건반장’, ‘성추행 논란’ 조덕제…“견딜 수 없는 모멸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람 기자] ‘사건반장’에서 조덕제의 입장을 전했다.
 
16일 JTBC ‘사건반장’은 영진위 측 회동 취소에 좌절한 조덕제 입장을 전달했다.
 
‘사건반장’은 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조덕제가 여전히 여배우와 팽팽한 입장차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16일 영진위와 만남이 돌연 취소됐다고 전했다.
 
지난 기자회견에서 조덕제는 “논란이 가중되고 있는 시안에 대해 영화계에서 나서서 정확한 진실규명을 위한 공개검증을 요구한다”고 밝힌바 있다.
 
JTBC 사건반장/JTBC 사건반장 방송캡쳐
JTBC 사건반장/JTBC 사건반장 방송캡쳐

 
이와 관련해 16일 영진위와의 만남을 갖기로한 조덕제는 약속 당일 일방적으로 취소를 당했다고 전했다.
 
조덕제는 “영진위와의 만남은 향후 영화계를 위해 반드시 필요하고 뜻깊은 일이라 생각했다. 영진위 측이 여배우 항의를 받고 일방적으로 모든 약속을 취소했다”라고 전했다.
 
반면 영화진흥 위원회 측은 “조덕제와 만나기로 한 건 맞지만 조덕제 측이 비공식으로 만나자고 한 약속을 어겼기 때문에 일정을 취소할 수밖에 없었다”라는 주장이다.
 
JTBC 사건반장/JTBC 사건반장 방송캡쳐
JTBC 사건반장/JTBC 사건반장 방송캡쳐

 
더불어 조덕제는 2심 재판 내내 견딜 수 없는 모멸감을 느꼈다며 공통스러운 심경을 토로했다.
 
현재 JTBC ‘사건반장’은 매일 오후 4시에 방송된다. 또한 JTBC온에어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