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리뷰] ‘크라임씬3’ 에이핑크 정은지, 막내로서 당찬 각오 선보이며 시선 강탈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4.21 22: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크라임씬3’의 막내는 에이핑크 정은지였다.
 
21일 방송된 JTBC ‘크라임씬3’은 스페셜 방송 ‘추리전쟁의 서막’으로 꾸며졌다.
 
이날에는 고정 출연진의 포스터 촬영 현장 모습이 그려졌다.
 
‘크라임씬3’ 에이핑크 정은지 / JTBC ‘크라임씬3’ 방송 캡처
‘크라임씬3’ 에이핑크 정은지 / JTBC ‘크라임씬3’ 방송 캡처

 
하지만 마지막 고정 멤버인 에이핑크 정은지는 이 현장에 함께 하지 못해 영상 편지를 보냈다.
 
그는 ‘크라임씬’ 마니아였다고 말했다. 그리고 평소 방탈출 게임 같은 것도 좋아한다고 고백했다.
 
또한 막내지만 열심히 하겠다는 포부를 밝혀 이목이 모이게 했다. 더불어 그는 박지윤 아나운서는 이겨보고 싶다고 말해 향후 전개에 대한 시청자의 궁금증이 커지게 했다.
 
한편, JTBC ‘크라임씬3’은 매일 저녁 8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