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반지의 여왕' 이태선, 김슬기에게 고백하던 날 스틸 공개…취향 저격 남사친 발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해인 기자] 이태선의 고백에 여심이 흔들렸다.
 
이태선은 ‘세가지색 판타지’의 마지막 편 ‘반지의 여왕’에서 변태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변태현은 여주인공 모난희(김슬기 분)의 소꿉친구로 짓궃게 장난을 치다가도 오빠처럼 든든하고 다정하게 그녀를 챙겨주는 남사친(남자사람친구)의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배우 이태선 / 나무액터스
배우 이태선 / 나무액터스

 
이번 주 선공개 된 ‘반지의 여왕’에서는 이태선이 드디어 자신의 마음을 깨닫고 김슬기에게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이태선은 그 동안 친구로만 느껴졌던 김슬기가 세건(안효섭 분)에게 관심을 갖자 질투를 느끼고 김슬기가 자신에게 어떤 의미인지 다시 생각하게 됐다. 이에 이태선은 “이젠 네 가치를 알아볼 만큼 성숙한 인간이 된 것 같은데. 이제 친구 앞에 남자 두 글자 붙여 주면 어때?”라고 진심을 담아 마음을 고백했다.
 
이태선은 완벽한 남사친으로 분해 남몰래 잘 챙겨주고, 배려하는 것은 물론 그녀를 위해서라면 물불 가리지 않고 끝내 고백하는 모습으로 여심을 완전히 흔들고 있다.
 
한편, ‘반지의 여왕’은 오늘(23일) 밤 11시 10분 MBC에서 마지막 회를 방송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