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부트] 유튜버 시둥이, 핫펠트 예은 재저격 "父 200억 사기, 예은 의견 궁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유튜버 시둥이가 원더걸스 출신 핫펠트 예은을 다시 저격했다.

앞서 시둥이는 "일반인이 벌 수 없는 돈을 성 상품화 시켜 많이 벌었지"라며 페미니스트 선언을 한 예은을 저격하는 영상을 올렸다.

이를 본 예은은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해당영상 캡쳐본과 함께  "남의 피 빨아먹으며 사는 기생충의 삶이 본인이 추구하는 삶의 방식이고 유일한 생존전략이라면 응원할께요"라며 공개 저격했다.

이후 시둥이는 유튜브 커뮤니티를 통해 "원더걸스 예은 이모님에게 저격당하는 유튜바 부통령 클라스"라며 다시 한번 저격을 예고한 것.

 
유튜브 '시둥이' 채널


지난 14일 시둥이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핫펠트, 원더걸스 예은에게 실제로 저격당했습니다"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 시둥이는 최근 예은 저격사건을 언급하며 "페미니스트들이 하는 소리가 전부 개소리기 때문에 굳이 제가 대응할 건 아닌거 같고 저희집 개에게 인터뷰를 진행해보겠다"면서 다시 예은을 저격했다.

또한 예은 아버지가 목사임을 언급하며 "교인들을 상대로 200억원대 사기를 쳤다고 한다. 실제로 이 사기에 예은이모도 가담을 했다는 의견이 있어 경찰조사를 받았다고 한다. 예은의 아버지는 추가로 한 여성신도를 모텔로 데려가 속옷만 입고 안마를 하라며 신체접촉을 강요하기도 했다고 한다. 예은의 의견이 매우 궁금하다"고 전했다.

끝으로 시둥이는 200억대 사기 피해자와 성추행 피자분을 수소문해 인터뷰를 진행해보겠다고 예고했다.

한편 유튜버 시둥이는 우익 성향 안티 페미니즘 유튜버로 자신과 관련된 트젠설에 대해 지난 3월 생방송 도중 광주여자고등학교 졸업장과 주민등록증을 인증한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