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보릿고개’ 진성, 50년 만의 만남에 눈물까지…“저랑 똑같은 환경에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아이콘택트’ 트로트 가수 진성이 50년 만의 인연과 눈맞춤한다.

30일 방송되는 채널A ‘침묵예능 아이콘택트’에서 진성이 출연한다. 진성은 ‘안동역에서’ ‘보릿고개‘ 등 히트곡으로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는 트로트 가수다.

그는 과거 혈액암을 극복하고 복귀해 최근 ‘미스터트롯’, ‘트롯신이 떴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하며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다.
 
채널A '아이콘택트' 방송 캡처
채널A '아이콘택트' 방송 캡처

그런 그가 ‘아이콘택트’에서 50년 만의 만남을 이룬다. 긴장한 기색이 역력한 진성은 “저랑 똑같은 환경에서 50년을 살아왔다”고 눈맞춤 상대방을 소개했다.

진성은 “그동안 참 고생 많았다”고 위로의 한마디를 건네며 눈물을 흘린다. 과연 진성을 울린 상대방이 누구일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특히 진성의 상대방은 흐르는 눈물을 닦아내느라 고개를 들지 못해 두 사람이 어떤 인연이 있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진성이 출연하는 채널A ‘아이콘택트’는 30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