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어서와' 신예은, 父 안내상 결혼 발언에 충격 받으며 첫 등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영 기자] 신예은이 강렬한 첫 등장을 선보였다. 25일 방송된 KBS2TV '어서와' (연출 지병현/극본 주화미)에서는 김솔아(신예은 분)의 첫 등장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외출 준비를 마친 김솔아는 “우리집에도 하나 있다"며 "햇볕 드는 창가 에 앉아 꼼짝도 안 하는 페르시안 고양이"라고 아버지를 가르켰다. 김솔아는 가만히 앉아있는 아버지 김수평(안내상 분)을 보며 “나 없이는 아무것도 못하는 우리 김수평 시인, 오늘 수영 있는 것 잊지마라"고 말했다. 이에 김수평은 하고싶은게 생겼다면서 결혼에 대해 언급했다.

(사진=KBS2TV '어서와' 캡처)
(사진=KBS2TV '어서와' 캡처)

이에 김솔아는 “나 없이는 아무것도 못하면서”라며 “나 결혼하면 아버지 어떡하냐”고 말했고 김수평은 “나 결혼하고 싶으니 너 살 집 알아봐라"고 말해 김솔아를 당황케 했다. 이런 아버지를 보며 김솔아는 ‘역시 속을 알 수 없는 고양이 같다’고 생각했다.

이후 김솔아는 회사를 갔고 직장동료 은지은(윤예주 분)이 낙하산이라는 걸 알았다. 이에  ‘이 세상에는 잘해줘 봤자 소용 없는 인간들이 많다'며 '뒷통수치는 고양이’라고 속으로 생각했다. 그러고 나서 이른 아침 찾아온 친구로 부터 이재선(서지훈 분)이 여자친구와 깨졌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이재선은 김솔아가 과거 짝사랑 하던 사람으로, 고백까지 했고 키스까지 했지만 연락이 두절된 바 있다.

KBS2TV '어서와'는 매주 수요일,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