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한잔해’ 영기, “지코도 내 팬…과거 영상도 알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미스터트롯’ 영기가 지코를 언급해 이목을 끌었다.

17일 영기는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에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영기는 ‘유희열의 스케치북’ 출연을 언급하며 함께 출연했던 지코에 대해 “제 팬이라고 해주셨다”고 말했다.

영기 인스타그램

이어 그는 “지코 씨가 먼저 옛날 영상을 언급하며 자신의 한정판 CD도 전해줬다”고 자랑했다. 지코가 먼저 다가왔냐는 질문에 “다가가는 건 제가 갔는데 다가오라고 눈빛을 주셨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아울러 영기는 ‘유스케’를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제작진분들이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것을 보고 간절함을 보시고 섭외해주셨다더라”라고 말했다.

개그맨 출신 영기는 최근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 출연하면서 트로트 가수로서 활약했다. 당시 MBC 개그맨 선배인 박명수는 그를 보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1대1 데스매치에서 아쉽게 탈락했으나 ‘동네 오빠’를 발매하며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당시 방송에 출연해 크론병을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낸 바 있다.

한편, 영기는 데뷔곡인 ‘한잔해’의 작사-작곡자 바비문과 엇갈린 주장 속 응원사용금지가처분 신청으로 인해 소송 사건에 휘말리며 해당 곡으로 활동하지 못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