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곽상도 의원, 확진자 접촉→코로나 19 검진 받아 “확진 여부 결과 나오면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곽상도 의원이 확진자와 접촉 후 코로나 19 검진을 받았다. 

곽상도 미래통합당 의원은 지난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코로나19 검진을 받은 사실을 밝혔다. 

곽 의원은 “오늘 오전 하윤수 한국교총회장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지난 19일 하 총장은 국회토론회에 참석했고, 저를 포함해 심재철, 전희경, 성일종, 송언석 의원 등이 같은 행사에 참석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곽상도 의원 페이스북

그러면서 22일 하윤수 총장의 경우 확진 판정을 받았고, 21-21일 본인과 접촉한 사람들 모두 검진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현재 저는 건강한 상태입니다. 의사는 내일 아침 검진 결과가 나올 때까지 자가 관리를 권유했습니다. 검사 결과가 나오면 알려드리겠습니다. 지혜와 인내가 필요한 시기입니다”라며 “개인위생 관리 철저히 하시고, 코로나 관련 소식에 귀 기울여 주시기 바랍니다”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코로나 확진을 받은 환자와 접촉한 것으로 알려진 미래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와 곽상도-전희경 의원이 자진해서 병원 검사를 받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