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아내의 맛' 임도형, 짝사랑 일화 공개…이휘재 "제 2의 진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아내의 맛'에 출연한 임도형이 첫사랑 썰을 공개했다.

지난 4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미스터트롯'에 출연해 사랑받은 홍잠언, 임도형이 출연했다.

보통 신나는 사랑 노래와 이별 노래로 이뤄져 있는 트로트에 "사랑과 이별 경험이 아예 없었냐"고 묻자 홍잠언은 "저는 그런 거 안 받아들인다"고 깜짝 고백했다.

홍잠언은 "저는 그냥 그런 게 싫다. 어차피 만약에 생기면 나중에 이별할 건데 그럼 마음이 아프다"라며 "결혼할 때 그때 사랑할거다"고 힘주어 말했다.

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캡처

임도형은 "있었다. 그냥 다 털어버릴까?"라며 남다른 입담으로 말문을 열었다. 그는 "짝사랑이라고 봐야 한다. '미스터트롯' 때 메이크업 해주시는 분"이라고 깜짝 고백했다.

이를 본 이휘재는 "제 2의 진화다"라며 될성부른 누나 킬러(?)의 탄생을 예고했다.

더불어 임도형은 "기회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아직 포기하지 않은 직진남의 면모를 자랑하며 엄마 미소를 유발했다.

한편 TV조선 '아내의 맛'은 대한민국 셀러브리티 부부들이 식탁에서 '소확행(일상에서 느낄 수 있는 작지만 확실하게 실현 가능한 행복)' 라이프를 찾는 콘셉트의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