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JYP 측 “유빈-혜림과 재계약 진행 X”…원더걸스 멤버 전원 소속사 떠나

  • 이창규 기자
  • 승인 2020.01.28 15:2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원더걸스 출신 유빈과 혜림이 오랫동안 몸담았던 JYP 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JYP엔터테인먼트는 28일 "지난 1월 25일을 끝으로 유빈, 혜림과의 전속 계약이 만료됐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몇 달 동안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쳤고, 서로 합의하에 재계약은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며 "이처럼 멋진 아티스트와 동행할 수 있어서 영광이고 감사했다"고 전했다.

더불어 "새로운 곳에서 또 다른 도전을 이어갈 두 사람에게 변치 않는 애정을 보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유빈-혜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유빈-혜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2007년 입사한 유빈과 2010년 입사한 혜림은 원더걸스(Wonder Girls)의 멤버로 활동하며 많은 인기를 끌었다. 소희와 선예가 팀을 탈퇴한 이후에도 원더걸스는 지속적으로 활동했지만, 2017년 선미와 예은이 소속사를 떠나면서 해체됐다.

팀 해체 후에도 유빈과 혜림은 JYP에 남았고, 유빈은 솔로 앨범을 발매하며 활동했고, 혜림은 방송활동과 학업을 동시에 진행하면서 활동해왔다.

그러나 이번에 두 사람마저 JYP를 떠나면서 원더걸스의 모든 멤버들은 JYP를 떠나게 됐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둘 다 다재다능해서 앞으로 기대된다", "혜림은 남을 줄 알았는데", "원걸 출신 다 잘됐으면 좋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두 사람의 새로운 소속사는 아직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