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에일리 1인 기획사, 로켓쓰리 오디션 지원 서류 화제…"외모항목 배제"

  • 유혜지 기자
  • 승인 2020.01.14 16: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에일리의 소속사 로켓쓰리엔터테인먼트의 오디션 서류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14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오디션에서 외모 안 보겠다는 소속사' 제목으로 글이 게재됐다.

작성자는 다른 소속사들에서 요구하는 오디션 서류 몇 장을 첨부하며 "키와 몸무게는 기본이다. 치아교정은 또 왜 적어야 하는지 모르겠다"며 "키와 몸무게 적지 않은 곳들도 첨부 자료에 '포토샵'을 거치지 않은 얼굴 사진 무조건 첨부해야 한다"고 말했다.

로켓쓰리엔터테인먼트
로켓쓰리엔터테인먼트

이어 "연예인들 외모가 중시되기도 하고 사회도 외모를 많이 보는 분위기이며 'XX엔터상' 이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소속사들 외모 취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작성자는 "여긴 에일리가 기존 소속사를 나와서 설립한 기획사 로켓3 서류다. 연예계로 진출하는 오디션에서 외모 항목을 배제하기 어려웠을 텐데 과감한 시도가 아닐까 싶다"고 말했다.

한편 에일리는 여러 방송과 콘서트를 통해 "데뷔를 위해 다이어트를 했었다. 사회가 원하는 미의 기준에 본인을 맞추니 내 실력만큼 노래가 나오지 못했고 이게 자괴감으로 이어져 너무 우울했다"고 토로한 바 있다.

이어 에일리는 "노래 부르는 가수인데 체중 감량 때문에 노래 실력을 발휘하지 못하는 현실이 너무 슬펐다. 내가 행복하고 내가 내 노래에 만족하고. 사회가 원하는 아름다움이 아니어도 내가 어떤 모습이어도 난 아름답다"고 덧붙였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에일리 응원한다", "에일리 마인드 너무 멋있다", "남자는 외모 봐달라", "에일리 파격적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