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구해줘 홈즈' 동탄 아트하우스, 작품같은 디자인 뽐내 "지금까지 중 제일 멋진 계단"

  • 김현서 기자
  • 승인 2020.01.14 12:4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하나의 작품을 연상케하는 ‘아트하우스’의 가격이 공개됐다. 

12일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에서는 동탄에 위치한 우트톤의 아트하우스 매물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우드톤의 집을 본 노홍철은 "너무 로맨틱하다"라며 오픈형 벽난로에 대한 감탄을 이어갔다. 또한 ‘아트하우스’라는 이름답게 작품같은 디자인을 뽐내기도.

아트하우스를 본 김숙은 "지금까지 ‘구해줘 홈즈’에 나온 계단 중에서 가장 멋진 계단"이라며 감탄을 이어갔다. 이에 신다은은 "튼튼하네"라며 감탄하는 모습을 보였다.

'구해줘! 홈즈' 캡처

2층에 올라선 신다은은 "오른쪽 왼쪽으로 나뉘어져 있네"라며 구름다리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양옆으로 들어선 방을 본 이들은 "아래층 방이 너무 작았다. 그러니까 옷 같은걸 수납해도 되겠다"고 조언했다.

넓직한 다락의 모습에 신다은은 "따로 분리되어 있다. 방도 넓고 그래서 (만족스럽다)"고 동생방으로 추천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면서 "인테리어가 너무 좋다. 누가 봐도 좋은 집이다”라고 극찬하는 모습을 보였다. 해당 매물의 가격은 2억 5천만원으로 책정됐다. 

'구해줘 홈즈'는 바쁜 현대인들의 집 찾기를 위해 직접 나선 스타들! 그들의 리얼한 발품 중개 배틀을 그리고 있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사연을 접수 받아 의뢰인을 모집하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