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빠본색’ 소유진, 김구라와 다정한 셀카…백종원 대표 질투 부르는 투샷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11.07 17:5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아빠본색’ 소유진이 김구라와 함께한 셀카를 공개했다.

소유진은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리에 앉으려다 슬그머니 셀카화면에 들어와서 같이 사진찍어 주는 구라오라버니 ~ 쵝오 ^^ ”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소유진은 스튜디오서 김구라와 함께 셀카를 찍는 모습이다. 활짝 웃는 소유진의 모습과 더불어 앵글을 맞춰주기 위해 몸을 숙인 김구라의 상당히 웃는 표정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구라아저씨 얼굴 작게 나오셨네ㅎㅎ”, “아들 동현이 닮게 나오셨네요ㅋㅋ”, “구라님 목소리가 들리는 듯해요 넘 이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소유진 인스타그램
소유진 인스타그램

1981년생으로 만 38세가 되는 소유진은 2000년 SBS 드라마 ‘덕이’로 데뷔했다.

이후 ‘여우와 솜사탕’, ‘내 인생의 콩깍지’, ‘귀엽거나 미치거나’, ‘서울 1945’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2013년 15살 연상의 사업가 백종원과 결혼식을 올린 소유진은 당시 많은 루머로 곤혹을 치렀다.

하지만 꾸준히 두 사람의 진심이 전해짐과 동시에 백종원 대표가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출연해 아내 사랑을 표현하는 모습이 비춰지며 지금은 모두가 부러워하고 있는 금슬 좋은 부부로 거듭났다.

소유진은 2013년 드라마 ‘예쁜 남자’ 촬영 직후 임신해 득남했고, 2015년에는 둘째를 임신해 득녀했다.

지난해 2월 셋째 여아를 출산한 그는 현재 ‘아빠본색’과 ‘자연스럽게’에 출연 중이다. ‘아빠본색’은 채널A서 매주 일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