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트렌스젠더 유투버 BJ꽃자, 여전히 화려한 비주얼 뽐내…“언제 돌아와?”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10.16 20: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트렌스젠더 유투버 BJ꽃자가 여전히 화려한 비주얼을 뽐냈다. 

최근 BJ꽃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산소같은 여자 영애언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BJ꽃자는 독특한 원피스를 입은 채 지인과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인형같은 미모를 뽐내는 그의 모습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살 너무 빠졌어” “점점 이뻐지네 넘넘 보고싶다” “보고싶어 언제 돌아와?” 등의 반응을 보였다.

BJ꽃자 인스타그램

한편 지난달 BJ꽃자는 유튜버 정배우가 그의 불법 성매매 사실을 폭로하며 논란을 빚었다. 정배우는 “꽃자는 2014년부터 4년간 불법 성매매를 해왔다. 성매매 커뮤니티 사이트에 자신의 인적 사항을 담은 글과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꽃자는 “언젠가는 터질 일”이라며 “그 이야기는 사실이 맞다”고 인정했다. 정배우를 고소할 예정이라고 밝힌 그는 “문제가 된다면 형사처벌도 받을 것”이라며 강경대응에 나섰다. 꽃자는 "2016년 방송을 시작한 후에는 성매매를 한 적이 단 한번도 없다”고 주장했다.

그 후 꽃자는 유투브 영상 전체를 삭제하고 유튜버 은퇴를 선언한 상황이다. 또한 현재 가라오케에 출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Tag
#BJ꽃자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