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여름아 부탁해’ 김사권, 이영은과 함께 있는 윤선우에게 질투…“하필 여름이(송민재) 친아빠가 그 자식이야” (1)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8.30 20: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여름아 부탁해’에서는 김사권이 윤선우가 송민재 친부라는 사실을 알고 더욱 더 질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30일 방송된 KBS1 ‘여름아 부탁해-89회’에서는 준호(김사권)는 금희(이영은)가 입양한 여름이(송민재)가 상원(윤선우)의 친아들임을 알고 놀라게 됐다.

 

KBS1‘여름아 부탁해’방송캡처
KBS1‘여름아 부탁해’방송캡처

 

지난 방송에서 준호(김사권)은 수철(손종범)이 여름이(송민재)의 사진을 찍자 경애(문희경)의 방에서 여름이(송민재)의 유전자 검사지를 발견하고 여름이가 상원(윤선우)의 친자라는 사실을 알고 경악을 하게 되고 아내 상미(이채영)와 경애(문희경)의 대화를 몰래 듣게 됐다. 

여름이(송민재)는 상원이 맛있는 것을 사주자 “우리집에 가서 놀아요”라고 했고 금희는 마지 못해 상원을 대접했다. 준호는 금희에게 전화를 걸어서 “혹시 상원이 그 자식이랑 같이 있냐?”라고 하며 “이쪽 집에는 그 자식 예비 장인 장모 온다고 하더라”고 알렸다. 

이어 준호는 금희에게 “당신 혹시 그 자식한테 딴 맘 있냐? 그래서 집에도 못가게 붙잡고 있냐? 오해받기 싫으면 빨리 집으로 보내라”고 말했다. 전화를 끊은 준호(김사권)는 “하필 여름이 친아빠가 그 자식이냐고?”라고 하며 분노를 참지 못했다. 

‘여름아 부탁해’는 미워도 미워할 수만은 없는 가족에 대한 이야기를 유쾌하고 따뜻하게 그린 가족 드라마로 왕금희역에 이영은, 주상원 역에 윤선우, 주상미역에 이채영, 한준호 역에 김사권, 왕금주 역에 나혜미, 한석호 역에 김산호가 연기를 했다.

KBS1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는 월요일~금요일 밤 8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