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김우석-이진혁과 같이 성장" 8인체제 업텐션, '중력돌' 로 변신 (종합)

  • 강소현 기자
  • 승인 2019.08.22 17: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이진혁, 김우석과 같이 성장해서 빈자리가 허전하지 않도록 준비해 토대를 마련해놓겠다"

김우석과 이진혁을 제외하고 8인체제로 새롭게 돌아온 업텐션이 한층 성장해 돌아왔다. 이들은 부재의 두 멤버와 함께 성장하겠다며 더 나은 미래를 기약했다.

22일 오후 서울 중구 CKL 스테이지에서 업텐션 미니앨범 'The Moment of Illusion'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자리에는 MC 류근지와 우신, 이진혁을 제외한 업텐션 멤버 진후, 쿤, 고결, 비토, 선율, 규진, 환희, 샤오가 참석했다.

'프로듀스X101' 에서 엑스원(X1)으로 데뷔한 우신(김우석)과 간발의 차이로 데뷔조 합류에 실패한 이진혁은 솔로 데뷔를 준비중으로 활동하지 않는다.

업텐션의 미니 앨범 'The Moment of Illusion'은 타이틀 그대로 '환상' 속의 업텐션을 그려냈다. 'Moment'와 'Illusion' 두 버전으로 구성된 업텐션의 이번 미니앨범은 한여름 밤의 꿈을 콘셉트로 어느 여름 날 꿈속 판타지 세계로 들어간 업텐션의 모습을 담아냈다.

총 여섯 트랙으로 구성된 이번 앨범은 타이틀곡 'Your Gravity'와 수록곡 전반에 멤버들이 참여하며 음악적으로 성장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타이틀곡 'Your Gravity' 는 제목 그대로 중력을 주제로 어떠한 것과 비교할 수 없을 만큼 강렬한 힘을 이야기한 곡으로 내가 사랑하는 사람들, 또 나를 사랑해주는 사람들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담아냈다.

업텐션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번에 처음으로 8인체제로 활동하게 된 업텐션은 "많은 관심 가져주시면 좋겠다. 퍼포먼스 적인 부분에서 열심히 연습하고 새로운 모습 보여드리겠다. 음악적으로 많이 성장했으니 생각하시는 그 이상으로 완벽하게 모든 무대를 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할테니 지켜봐주시면 좋겠다"고 밝혔다.

업텐션 멤버들은 그간의 근황에 대해 잠시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최근 미주투어를 무사히 마무리 한것에 대해 진후는 "미국 허니텐 분들이 응원도 많이 해주셔서 즐겁게 마치고 왔다"고 답했다.

공백기간동안 지난 5월 연기에 도전한 규진은 "웹드라마 '어쨌든 기념일' 공두진 역으로 도전해봤는데 첫 연기다보니 긴장도 하고 걱정도 많았지만 많은 응원과 관심을 주셔서 부담감이 덜했다. 앞으로도 좋은 기회가 있다면 연기에 도전해보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업텐션 규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업텐션 선율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업텐션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SUNYOUL’IVE(선율라이브)’에 엑소 첸의 ‘사월이 지나면 우리 헤어져요’ 커버 영상을 공개하며 화제를 모았던 선율은 "6월부터 라이브로 음악을 들려드리고 있는데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좋아해주시고 들어주셔서 감사하고 재밌었다. 지금은 앨범 준비때문에 잠깐 쉬고있지만 조만간 좋은 커버곡으로 찾아오겠다"고 전했다. 

 Mnet ‘프로듀스 X 101’에 도전하며 엑스원으로 데뷔한 멤버 김우석과 솔로활동을 준비중인 이진혁은 이번 활동에 불참하게 됐다. 두 멤버의 빈자리에 대해 진후는 "프로듀스가 끝난 후 대부분 이 앨범의 작업을 끝마친 상태였다. 이번 활동에서는 같이 활동을 못하는걸로 결론이 나서 개인활동과 업텐션 8인체제에 대해 숙소에서 모니터해주면서 잘지내고 있다"고 답했다.

선율은 "어떤 활동을 하든 진혁이와 우석이를 존중하고 응원하기 때문에 으쌰으쌰하면서 잘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쿤은 "두 명이나 부재가 생기다보니 그 자리를 채우고자 안무에 집중하고 노래나 랩같은거에서도 평소보다 더 신경썼던것 같다"고 말했다. 

업텐션 진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업텐션 쿤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진혁의 업텐션 합류 시기에 대해 쿤은 "8인체제로 올해 하반기까지 예정돼있다. 진혁이는 솔로활동 예정이지만 아직 합류는 언제할지 정해져있지 않았다"고 말했다. 

규진은 "두 형들 덕분에 많은 관심을 얻게 된것도 감사하게 생각한다. 8인체제로 성장한 후에 진혁이형과 우석이형도 병행할 수 있을 정도로 같이 성장해서 빈자리가 허전하지 않도록 준비를 해서 토대를 마련해놓겠다"고 더 나은 미래를 기약했다.

진후는 "진혁이가 단톡방이 있는데 거기서 매니저 형이 안무영상을 올려주면 항상 보고 저한테 와서 '샤오가 허리가 구부정한 것 같다' 이런 피드백을 많이 해준다"고 말했다.

또한  "우석이는 어딜가도 잘할거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여 멤버들에 대한 신뢰감을 드러냈다.

환희는 "저한테도 개인적으로 말씀하신 건데 춤을 좀 더 잘 췄으면 좋겠다고 말해준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쿤은 "업텐션은 10명이라고 생각한다. 많이 응원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업텐션의 새 미니앨범 ‘The Moment of Illusion’은  오늘(22일) 온라인 발매, 26일 오프라인 발매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