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바람이 분다’ 김가은, 풋풋함 가득한 일상 공개…“웃는게 너무 예뻐”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06.19 05:1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바람이 분다’ 김가은이 풋풋한 일상을 공개했다.

최근 김가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YSTEM_GO”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가은은 소파에 누워 휴식을 취하고 있다. 만족스러운 그의 표정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웃는거 너무 예쁜거아닌가요” “환장하게 이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가은 인스타그램
김가은 인스타그램

김가은은 2009년 SBS 11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이후 ‘자이언트’, ‘여자를 몰라‘, ‘여인의 향기’, ‘장옥정 사랑에 살다’, ‘너의 목소리가 들려’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쌓아왔다.

최근 김가은은  드라마 ‘바람이 분다’ 속 손예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그가 맡은 손예림은 특수 분장계의 금손이자 브라이언을 짝사랑하고 있는 인물이다. 

‘바람이 분다’는 이별 후에 다시 사랑에 빠진 두 남녀가 어제의 기억과 내일의 사랑을 지켜내는 로맨스를 그리고 있다.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JTBC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