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종합] 김석훈, 6월 1일 일반인 여성과 결혼…‘예비신부의 직업-나이 눈길’

  • 이예지 기자
  • 승인 2019.05.24 17: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예지 기자] 배우 김석훈이 6월 1일 일반인 여성과 결혼한다.

24일 김석훈의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미스틱액터스) 측은 “배우 김석훈 씨 결혼 소식과 관련해 공식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김석훈 씨가 오는 6월 1일, 서울 모처의 교회에서 연인과 결혼식을 올립니다”라며 공식입장을 전했다.

이어 “예비 신부는 일반 회사에 재직 중인 비연예인으로,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사랑과 믿음을 쌓아온 끝에 백년가약을 맺게 되었습니다. 예식은 가족, 친지를 비롯한 가까운 지인들만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한 가정을 이루게 된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라며 김석훈의 예비신부에 대해 언급했다.

뉴시스 제공
뉴시스 제공

한편, 김석훈과 그의 예비신부는 교회에서 만나 사랑을 키워 온 것으로 알려졌다.

김석훈은 1996년 중앙대 연극학과 졸업 후 국립극단에 응시해 20대1 경쟁률에서 발탁되어, 국립극단 단원으로 활동을 시작했고 1998년 SBS 드라마 ‘홍길동’으로 드라마에 데뷔했다.

드라마 ‘홍길동’출연은 국립극단 단원으로 활동하던 중에 ‘홍길동’담당 정세호PD의 제안으로 이루어졌다. 캐릭터 싱크로 100%의 연기였던 ‘홍길동’, 인기 트랜디드라마 ‘토마토’에서의 성숙한 연기로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드라마 데뷔 후에도 국립극단 활동도 계속 이어나가고 싶어했지만, 국립극단 출퇴근문제와 일정조율의 어려움 때문에 3년간 하던 국립극단 활동을 접게 됐다. 국립극단 활동 후에도 연극공연은 이어가고 타 영역인 클래식 프로 DJ 및 내레이션 활동도 하고 있다.

김석훈은 1972년생으로 올해 나이 48세이다. 그는 그의 예비신부와 서로에 대한 믿음으로 좋은 만남을 유지하며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한다.

그의 예비신부는 일반 회사에 재직 중이며 나이는 알려진 바가 없다.

김석훈은 예비신부와의 관계를 지인들에게만 알린 채 만남을 이어왔으며 결혼 과정도 조용히 준비했다고 한다.

아래는 미스틱스토리(미스틱액터스)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미스틱스토리입니다.

금일 오전 보도된 배우 김석훈 씨 결혼 소식과 관련해 공식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김석훈 씨가 오는 6월 1일, 서울 모처의 교회에서 연인과 결혼식을 올립니다.

예비 신부는 일반 회사에 재직 중인 비연예인으로,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사랑과 믿음을 쌓아온 끝에 백년가약을 맺게 되었습니다.

예식은 가족, 친지를 비롯한 가까운 지인들만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한 가정을 이루게 된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