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퍼퓸’ 고원희, 촬영 앞두고 근황 전해…“거 참 촬영하기 딱 좋은 날씨네”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04.16 17:4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퍼퓸’ 고원희가 근황을 전해 눈길을 끈다.

고원희는 16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거 참 촬영하기 딱 좋은 날씨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고원희는 촬영장에서 어딘가를 응시하며 서 있는 모습이다.

그의 표정에서 느껴지는 강한 의지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퍼퓸 본방사수하겠습니다”, “배우님 너무 예뻐요♥”, “거 참 멋지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고원희 인스타그램
고원희 인스타그램

1994년생으로 만 25세가 되는 고원희는 지난 2010년 한 광고를 통해 연예계에 입문했다.

2011년 영화 ‘섬집아기’로 데뷔한 그는 2013년 드라마 ‘궁중잔혹사-꽃들의 전쟁’으로 본격적으로 연기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드라마 ‘고양이는 있다’, ‘왕의 얼굴’, ‘너를 사랑한 시간’ 등에 출연한 그는 SNL코리아 시즌 6서 크루로 활동했으나, 시즌이 끝나기 전에 하차했다.

지난해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에 출연하며 활약한 그는 영화 ‘죄 많은 소녀’를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여 주목받았다.

드라마 ‘퍼퓸’은 인생을 통째로 바쳐 가족을 위해 헌신했지만, 한 가정을 파괴하고 절망에 빠진 중년 여자와 사랑에 도전해볼 용기가 없어서 우물쭈물하다가 스텝이 꼬여버린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앞서 여주인공이었던 고준희가 하차하면서 논란이 일었지만, 차예련이 새롭게 합류하면서 기대감을 높였다. 

또한 신성록과 떠오르는 신예 김민규가 출연을 확정해 많은 이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퍼퓸’은 6월 방영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