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이돌 라디오’ 닉쿤 “첫 솔로 앨범 ‘ME’, 팬들에게 선물 같은 앨범”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9.03.06 00:0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2PM 닉쿤이 변함없는 달콤한 매력을 과시했다.

닉쿤은 지난 4일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 출연해 데뷔 11년 만의 첫 솔로 앨범 ‘ME’를 소개했다. 

9곡 전곡을 자작곡으로 구성한 닉쿤은 “팬들에게 선물 같은 앨범을 내고 싶었다”며 “‘대중이 무슨 노래를 듣고 싶어 할까’보다 제가 보여주고 싶은 음악 스타일, 내 색깔, 그것만 생각하고 만든 앨범”이라고 말했다. 

또 타이틀곡 ‘Lucky Charm’에 관해 “아침에 일어났을 때 듣는 음악이다. 비몽사몽할 때의 감정”이라며 “이 곡을 콘서트에서 직접 연주하고 싶어서 기타를 배웠다”고 귀띔했다.

방송 중 이뤄진 닉쿤의 피아노 연주와 라이브는 청취자들의 귀를 감미롭게 했다. 닉쿤은 7년 전 발표한 첫 자작곡 ‘Let It Rain’을 즉석에서 피아노 연주하며 매력적인 음색으로 열창했다.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

닉쿤은 “(곡을 발표할 당시) 그때 많이 아프고 힘들었는데, 팬 분들에게 고맙다고 말하고 싶어도 말할 방법이 없었다”며 “노래를 통해 말해야겠다 싶어 만들었다”고 첫 자작곡에 얽힌 뒷 이야기를 밝혔다.

뿐만 아니라 닉쿤은 ‘I’ll Be Back’, ‘우리집’, ‘Heartbeat’, ‘이 노래를 듣고 돌아와’, ‘Hands up’등 2PM 히트곡들에 맞춘 메들리 댄스로 여전한 카리스마도 과시했다.

닉쿤은 주연으로 출연한 영화 ‘브라더 오브 더 이어’의 한국 개봉을 앞두고 있고, 중국에서는‘아시아 영향력 우상상’을 수상하는 등 아시아 전역에서 활발할 활동을 펼치고 있다.

그는 “(최근) 팬 사인회를 했는데 팬 분들이 한국에서도 활동해달라고 해서 너무 미안했다. 한국 활동도 꼭 하겠다”며 “자주 못 보지만 항상 응원해주고 사랑해줘서 감사하다. 자주 볼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데뷔 때부터 오랜 시간 자리를 지켜준 팬들에게 진심을 전해 감동을 자아냈다.

MBC 라디오의 아이돌 전문 프로그램인 ‘아이돌 라디오’는 밤 12시 5분~1시(주말 및 공휴일 밤 12시~1시) MBC 표준 FM(서울·경기 95.9MHz), MBC 라디오 어플리케이션 mini에서 방송된다. 평일 밤 9시~10시엔 네이버 브이라이브(V앱)에서 방송 전 보이는 라디오로 만나볼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