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집사부일체’ 유세윤, B급 감성 사부의 남다른 철학…“우리가 들어야 할 말은? 왜 저래”

  • 김민성 기자
  • 승인 2019.02.26 16: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집사부일체’ 유세윤이 남다른 개그 철학을 전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유세윤이 사부로 출연해 자신만의 B급 감성을 전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앞서 유세윤은 멤버들에게 중2병 감성을 담은 영상을 찍어오라는 미션을 지시한 바 있다.

이후 유세윤은 멤버들과 모여 “오글거려하하는 걸 즐겨야한다”며 “세상의 노이즈를 느끼도록 마찰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자 이승윤은 “저도 세상과의 마찰이 있었다. 중이염이 사실 저였다”고 말하자 유세윤은 “재밌다”고 답했다.

이에 이승기가 “저는 빠지겠다”고 말하자 “너 같은 A급들은 모른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했다.

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그는 “내려놓는 거다. 내려 놓을 수 있을지 그게 궁금했다”라며 중2병 콘텐츠를 제작하도록 지시한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정확히 우리가 들어야 할 말은 왜 저래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했다.

유세윤은 “우리의 행동들이 궁금해져야 한다. 그게 크리에이티브의 시작이다”고 말해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SBS ‘집사부일체’는 물음표 가득한 청춘들과 마이웨이 괴짜 사부들의 동거동락 인생과외를 보여주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