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어준의 뉴스공장’ 우상호, “조해주 임명 관련 자유한국당 릴레이 단식, 바쁘다는 게 더 큰 문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병훈 기자] 28일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는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출연해 자유한국당의 릴레이 단식에 관해 입장을 밝혔다.

자유한국당은 문재인 대통령의 조해주 중앙선관위원 임명에 반발한다며 단식 농성에 들어갔다.

그러나 5시간 30분 릴레이 단식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정치권과 대중으로부터 조롱거리가 되고 있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우 의원은 야당 입장에서 문제 제기할 만한 일이었으나 보이콧까지 하면서 단식 농성은 무리라고 주장했다.

자유한국당은 바쁘기 때문에 릴레이 단식을 한다고 주장하고 있는데 우 의원은 그런 인식이 더 큰 문제라고 지적했다.

보이콧을 한다는 건 투쟁에 집중하겠다는 것인데 더 바쁜 일이 있다는 것부터 진정성이 사라진다는 것이다.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

나경원 원내대표는 진정성을 알아달라며 희화화하지 말라고 반발했으나 우 의원은 희화화는 자유한국당 본인들이 했다고 지적했다.

우 의원은 자유한국당이 국민들과 연결된 것이 아닌 선거와 정략을 가지고 보이콧을 했기 때문에 과도하면 역풍을 맞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tbs FM ‘김어준의 뉴스공장’은 매주 평일 오전 7시 6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