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UEFA 챔피언스리그] ‘메시 1골 1도움’ 바르사, PSV 꺾고 조 1위 16강 확정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8.11.29 14: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FC 바르셀로나(이하 바르사)가 메시와 피케의 연속골로 PSV 아인트호벤(이하 PSV) 원정서 승리해 조 1위를 확정지었다.

바르사는 29일(한국시간) 네덜란드 아인트호벤의 필립스 스타디움서 펼쳐진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B조 조별리그 5차전서 2-1로 승리했다.

이로써 승점 13점(4승 1무)을 마크한 바르사는 남은 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조 1위로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쿠티뉴-메시-뎀벨레 스리톱을 들고 나온 바르사는 데 용을 원톱으로 내세운 PSV를 상대로 주도권을 쥐고도 득점을 만들어내지 못했다.

FC 바르셀로나 공식 인스타그램
FC 바르셀로나 공식 인스타그램

오히려 초반에는 PSV의 공세에 실점 위기까지 맞았던 바르사는 후반 들어 더욱 공세를 강화했다.

결국 후반 16분 뎀벨레와 2대 1 패스를 주고받은 메시가 수비수 5명을 앞에 두고 왼발 슈팅으로 골문을 갈랐다.

후반 25분에는 메시의 프리킥을 피케가 방향만 바꿔서 결승골로 연결지었다.

PSV는 후반 38분 데 용이 만회골을 터뜨렸지만, 추격은 거기까지였다.

결국 PSV는 조 최하위로 이번 시즌 챔피언스리그를 마무리하게 됐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