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한국에 새 앨범 낸다”…유승준, 활동 가능하다고? “유통사 발매 취소” 여론 뭇매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8.11.22 08: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병역 기피 혐의로 입국이 금지돼있는 가수 유승준이 11년만에 국내에서 새 앨범을 발표한다고 전했다.

하지만 11년만 한국 앨범 예고도 잠시 싸늘한 여론의 반응으로 비난의 목소리가 커지면서 앨범 유통이 줄줄이 취소가 됐다.

앞서 유승준은 자신의 SNS에 새 앨범의 표지 사진을 공개하며 복귀를 알렸다.

유승준 11년만의 컴백 실패 / MBC 방송캡처
유승준 11년만의 복귀 무산 / MBC 방송캡처

하지만 한 매체에 따르면 음반 유통사가 최종 취소해 음원 발매가 어려워진 상태라고 전했다.

그 이유는 싸늘한 여론 때문이라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유승준은 16년 전 입대를 압두고 미국 시민권을 취득해 병역 기피 논란으로 현재까지 입국이 금지된 상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