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JTBC ‘뉴스룸’ 공정위, 삼성 위장계열사 관련 이건희 회장 고소…‘매출 이익률이 12배 차이’

  • 강태이 기자
  • 승인 2018.11.14 20:4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태이 기자] ‘뉴스룸’에서는 수십년간 논란을 일으키고 있는 삼성 위장계열사에 대해 다뤘다.

13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삼성 위장계열사인 ‘삼우 건축’에 대해 조사하고 이건희 회장을 고소하겠다는 공정거래위원회의 입장을 전했다.

지난 1998년 두 차례나 의혹을 조사했지만 모두 무혐의 처분을 받은 바 있다.

공정위에 자료에 따르면 ‘삼우 건축’은 삼성과 거래 비중이 60%가 넘는 경우도 있었다고 밝혔다.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뿐만 아니라 삼성과 거래 후 매출 이익률은 다른 민간 기업들과는 12배 차이가 나기도 했다.

이를 바탕으로 공정위는 일감 몰아주기, 주식 저가 매수 등의 혐의로 다시 조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JTBC ‘뉴스룸’은 매일 밤 8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