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 혼자 산다’ 화사, 간장게장에 부각 먹방? “그릇 씹어먹는 줄” #화사먹방 #화사게장 #화사곱창

  • 황미리 기자
  • 승인 2018.07.21 00: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미리 기자] ‘나 혼자 산다’ 화사가 곱창에 이어 간장게장 먹방을 선보였다.

20일 방송된 MBC‘나 혼자 산다’에서는 화사가 운전면허 시험에 떨어진 뒤 간장게장 먹방을 선보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MBC‘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이날 방송에서 화사는 운전면허 시험을 떨어진 후 집으로 와 옷을 갈아입고, 배달앱을 통해 배달음식을 시켰다.

이어 분노의 질주를 보던 화사의 집에 벨이 울렸고, 정체 불명의 배달음식이 왔다.

이어 화사는 상투를 틀며 “다 먹어버리겠어”라며 먹방의 의지를 드러냈다.

이에 화사는 끊임없이 감탄을 하며 즉석조리밥을 가스레인지에 데웠다. 화사가 선택한 이번 음식은 바로 간장게장.

화사는 “오늘만 기다렸다”며 “뮤직비디오 촬영때문에 밥을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시간이 없었다. 계속 생각하고 있었다. 간장게장”이라며 게장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VCR을 보던 박나래와 한헤진은 “다음주에 간장게장 먹으러 가자”고 회식장소를 결정했다.

이어 곱창에 이어 화사의 먹방은 시작됐다. 화사는 마치 수술을 하듯이 게를 헤체해 밥에 비볐고 어머니가 만들어주신 김부각과 맥주를 꺼냈다.

이에 VCR을 보던 박나래는 “역시 배우신 분”이라며 화사에 감탄했다.

이어 화사는 연실 맛있다를 외치며 간장게장 먹방을 선보여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MBC‘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