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화 ‘간신’, 왕 위의 왕이 될 자 누군가…15일(오늘) OCN 방영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8.03.15 01: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영화 ‘간신’이 화제다. 

최근 ‘간신’이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화제가 됐다. 

‘김종욱 찾기’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 ‘무서운 이야기 2’의 민규동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주지훈, 김강우, 천호진, 임지연, 이유영 등의 명품 배우들이 출연해 스크린을 가득 채웠다. 

영화는 연산군 11년을 배경으로 하고 있다. 

연산군은 임숭재를 채홍사로 임명하여 조선 각지의 미녀를 강제로 징집하고 운평이라 칭하였다. 

최악의 간신 임숭재는 이를 기회로 삼아 천하를 얻기 위한 계략을 세우게 된다. 

이에 양반집 자제와 부녀자, 천민까지 가릴 것 없이 잡아들여 백성들의 원성이 하늘을 찔렀다. 

간신 포스터
‘간신’ 포스터

임숭재와 임사홍 부자는 왕을 홀리기 위해 뛰어난 미색을 갖춘 단희를 간택해 직접 수련하기 시작한다. 

임숭재 부자에게 권력을 뺏길까 전전긍긍하던 희대의 요부 장녹수는 조선 최고의 명기 설중매를 불러들여 단희를 견제한다. 

한 치도 물러설 수 없는 간신들의 치열한 권력다툼이 시작되고, 단희와 설중매는 살아남기 위해 조선 최고의 색(色)이 되기 위한 수련을 하게 된다. 

영화 ‘간신’은 2015년 5월 개봉했다. 

15일(오늘) 새벽 12시 50분 OCN에서 방송 중이다.

Tag
#간신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