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틴 팀버레이크, 새 앨범으로 컴백…발매와 동시에 빌보드 앨범 차트 1위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8.02.12 17: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저스틴 팀버레이크 (Justin Timberlake)가 새 앨범 [Man of the Woods]로 빌보드 앨범 차트 (Billboard 200) 정상을 차지했다.

지난 2일 전세계 발매된 이번 앨범은 발매 첫 주에 총합 293,000유닛이 판매됐다.

이는 전통적인 피지컬 음반 판매량과 디지털 다운로드, 스트리밍 세일즈 모두 포함된 수치이다.

특히 [Man of the Woods]는 바이닐 (LP) 매출이 15,000장, 1991년 닐슨이 집계를 시작한 이래 남자 솔로 아티스트 중에서는 두 번째로 많은 세일즈를 기록했다. 최다 매출 기록은 잭 화이트 (Jack White)의 ‘Lazaretto’가 보유하고 있다. 

저스틴 팀버레이크는 이로써 ‘FutureSex/LoveSound’, ‘The 20/20 Experience’ , 그리고 ‘The 20/20 Experience (2 of 2)’에 이어 이번 ‘Man of the Woods’까지 연속으로 네 장의 정규앨범을 빌보드 앨범 차트1위에 올려놔 저력을 과시했다.

저스틴 팀버레이크 / 소니 뮤직
저스틴 팀버레이크 / 소니 뮤직

또한 이번 앨범은 온라인 교보문고와 예스24 팝차트 1위를 비롯, 알라딘, 그리고 인터파크 등 주요 온라인 매장의 팝차트에서 5위권 안쪽을 마크해 한국에서도 식지 않은 저스틴 팀버레이크의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이번 앨범은 특히 저스틴 팀버레이크 자신의 아내, 아들, 가족, 그리고 본인의 삶의 여정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앨범 이름 역시 자신의 아들 이름의 속 뜻을 따서 지어진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이번 앨범에는 그의 가까운 친구이자 세계적인 프로듀서 퍼렐 윌리엄스와 팀발랜드를 비롯해 그래미 어워즈 수상에 빛나는 싱어송라이터 앨리샤 키스와 크리스 스테이플턴 등 초호화 스타군단이 참여했다.

저스틴 팀버레이크의 새 앨범 ‘Man of the Woods’는 현재 디지털 음원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음반은 온라인과 오프라인 매장에서 12일 발매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