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일일드라마] ‘훈장오순남’ 구본승, “내 아내는 죽었다”…한수연 좌불안석

  • 김수현 기자
  • 승인 2017.07.19 08:2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수현 기자] 차유민(장승조)와 황세희(한수연), 그리고 강두물(구본승)과 오순남(박시은)이 함께 식사자리를 가졌다.

19일 방송된 MBC 드라마 ‘훈장오순남’ 에서는 용선주(김혜선)가 네 사람의 식사자리를 마련했다.

MBC ‘훈장오순남’ 방송캡쳐
MBC ‘훈장오순남’ 방송캡쳐

MBC ‘훈장오순남’ 방송캡쳐
MBC ‘훈장오순남’ 방송캡쳐


앞서 이날 방송에서 용선주는 오순남에게 “강대표랑 식사 같이 하자, 내가 원하는건 공적인 식사자리다” 자신의 집으로 초대했다.

이로 인해 네 사람은 얼떨결에 마주쳤고, 어색한 식사자리를 갖게 된 것.

이때 황봉철(김명수)은 오순남에에게 형제 관계를 물었고, 순남은 “없다, 어릴 적부터 적현재에서 커서 가족들은 그쪽 식구들 뿐이다”며 홀로 큰 얘기를 전했다. 

이어 차유민에겐 “이제 두 사람 친해져야한다”며 강대표에게 질문을 던지라 물었고, 차유민은 두물의 부인 얘기를 언급한 것.

이를 알지 못했던 봉철은 “아들까지 있고 부인도 있었냐”며 놀라워하자, 두물은 황세희를 노려보면서 “아이엄마는 죽었다”고 대답해 황세희를 안절부절 못하게 만들었다.

한편, MBC 드라마 ‘훈장오순남’은 평일 오전 7시 50분에 방송된다.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