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신서유기4’, 시즌 첫 드래곤볼 대방출 요괴들의 소원 이뤄질 수 있을까

  • 김현덕 기자
  • 승인 2017.07.18 10:1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덕 기자] tvN ‘신서유기4’ (연출: 나영석, 신효정)에서 시즌 첫 ‘드래곤볼 대방출’이 펼쳐진다.
 
지난주 방송된 tvN ‘신서유기4’에서는 ‘영화 퀴즈’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잭’ 한 마디에 ‘타이타닉’을 맞춘 규현을 비롯, 영화의 한 장면을 실감나게 하는 송민호의 대활약이 웃음을 유발했다. 뿐만 아니라 송민호는 기상미션에서 끝까지 선풍기의 이상한 점을 찾아내지 못하며 씬스틸러에 등극했다.
 
오늘(18일) 방송되는 ‘신서유기4’에서는 이번 시즌의 중간 평가 격인 첫 ‘드래곤볼 대방출’이 펼쳐진다. 지난 시즌과 마찬가지로 멤버 맞춤형 미션을 준비했다는 후문. 제작진이 준비한 기상천외한 미션 앞에서 당황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웃음을 안길 것으로 보인다.
 

‘신서유기4’ / tvN
‘신서유기4’ / tvN

 
뿐만 아니라 이날 드래곤볼 대방출 이후 멤버들의 캐릭터가 다시 한번 뒤섞인다. 역대급 캐릭터인 크리링과 피콜로가 누구에게 돌아갈 갈지가 초미의 관심사. 과연 누가 어떤 캐릭터를 맡을지는 이날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한편, ‘신서유기4’는 매주 화요일 밤 9시 30분 tvN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