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제 절대 합의하지 않겠다"…유튜버 임다TV, 악플러 법적 대응 예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유튜버 임다TV가 중학교 1학년 악플러를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10일 임다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악플러 법적 대응하겠습니다'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임다는 댓글창을 보던 중 자신에게 욕하는 네티즌을 발견했다. 그는 "친구야. 너 나한테 이거 사과하는 게 좋을 걸? 아프리카는 신상이 다 나와서 너 명예훼손으로 고소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임다TV 캡처
하지만 재차 욕설을 내뱉는 모습을 보이자 "이제 내가 진짜 절대로 봐주는 거 없다고 분명히 얘기했다"며 댓글을 캡처하기 시작했다. 

이에 해당 네티즌이 사과하자 "너 내가 만약에 고소한다는 말 안했으면 어디가서 또 욕할거 아니냐"며 "난 분명히 유튜브 영상에서 말했다. 이제 절대로 합의하지 않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악플을 단 네티즌과 통화 연결을 한 임다는 "왜 이렇게 관심을 받기 위해 사람한테 상처를 주냐"고 질문했다. 이에 네티즌이 눈물을 흘리자 "울면 내가 용서해줄 것 같냐. 이미 나는 마음이 상했고 이걸 법적 처벌을 할 생각이다. 저는 그냥 못 넘어간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임다TV는 구독자 142만 명을 보유하고 있는 유튜버로 알려졌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