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내 안의 발라드' 김재환, 박지훈 '저장' 포즈 족집게 강의 "쪼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나연 기자] '내 안의 발라드' 김재환이 '저장' 포즈 족집게 강의에 나선다.

27일 엠넷 '내 안의 발라드' 공식 네이버TV캐스트에는 6회 선공개 영상이 업로드됐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장성규, 유재환 듀엣이 커플 포즈를 공개하는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커플 포즈를 요구하자 "'내 마음의 발라드' 저장"을 외치며 박지훈의 트레이드마크인 '저장' 포즈를 따라했다.

예상치 못한 애교에 패널 백지영은 입을 틀어막았다. 이석훈은 "온라인으로 시청하고 계신 분들은 점수에 포함이 안 됐으면 좋겠다"고 혹평했다. 

엠넷 '내 안의 발라드' 선공개 영상 캡처
엠넷 '내 안의 발라드' 선공개 영상 캡처

이에 MC 한혜진은 박지훈과 프로젝트그룹 워너원으로 함께 활동했던 김재환에게 "한번 해 달라"고 '저장' 포즈를 요청했다. 김재환은 "원래 지훈이가 이걸 했었다. 따라서 해 보겠다"고 말했다.

김재환의 '저장'을 본 장성규는 "아 쪼장이구나"라고 깨달음을 얻었고, 김재환은 "다리도 해 주셔야 한다"고 강조했다.

포인트를 짚어준 김재환의 족집게 강의를 들은 장성규와 유재환은 다시한 번 커플 포즈를 취했다. 하지만 제대로 따라한 장성규와는 달리 전혀 맞지 않는 유재환의 다리가 패널들을 폭소케 했다.

이를 본 백지영은 "방송에 유재환씨 다리 꼭 나가야 한다"고 말했고, 이석훈은 "발목 꺾이는 줄 알았다"고 농담을 건넸다.

한편 엠넷 '내 안의 발라드'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