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양준일 팬카페, 경북 아동 '코로나19' 예방 위해 1,991만원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가수 양준일과 팬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훈훈한 선행을 베풀어 눈길을 끈다.

28일 다음 공식팬카페 Fantajiy(판타자이)는 경북 아동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1,991만원을 아동옹호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양준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Fantajiy(판타자이) 회원들은 코로나19와 관련하여 대구·경북 상황이 지속적으로 나빠짐에 따라 양준일이 데뷔한 1991년에 맞춰 1,991만원을 기부하기로 뜻을 모았다. 해당 기부금은 경북 내 저소득 계층 아동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 손세정제, 생필품으로 구입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팬클럽 관계자는 “가수 양준일 님의 선한 영향력을 더 많은 사람과 나누고 싶었다”며, “기부를 통해 아이들이 건강하게 현재의 어려움을 이겨나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대구·경북 지역 확진자가 하루가 다르게 늘고 있는 상황에서 현장에서 아이들이 감염증으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도록 관심이 필요하다”며 “후원금은 도움이 필요한 경북지역의 아이들에게 지원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가수 양준일이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시원스쿨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 3,000개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한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