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핸섬타이거즈’ 문수인, ‘부상’ 트라우마 이겨낼 수 있을까…‘선수출신’ 의심받는 실력까지 눈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에서 에이스로 활약 중인 모델 문수인에 대해 선수 출신이 아니냐는 의심으로 이어지고 있다.

최근 문수인은 모델 출신다운 큰 키와 매력적인 얼굴뿐만 아니라 최근 예능을 통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문수인은 ‘핸섬타이거즈’에서 아마주어같지 않은 농구실력으로 첫 회부터 에이스로 등극했다. 문수인의 연관검색어에 ‘선수’ ‘선수출신’이 등장할 정도.

문수인 인스타그램
문수인 인스타그램

이에 누리꾼은 “문수인 씨는 정말 프로 선수처럼 잘하네. 호흡도 좋고” “요즘 핸섬타이거즈 보는 맛에 산다. 문수인에 푹~ 빠짐” “문수인 진짜 사랑해. 농구 잘하는 남자 멋있어”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러나 지난 31일 방송된 SBS ‘진짜 농구, 핸섬타이거즈’에서 문수인은 몸싸움을 꺼리는 듯 소극적인 플레이를 보여주었다.

서장훈과 면담에서 문수인은 “과거 모델로 일하면서 인중을 깊게 다쳤다. 수술 후 모델을 생활이 아예 끊겼다”면서 “상대가 높이 떠오를 때마다 무섭다”며 부상에 대한 두려움을 인정했다.

이에 서장훈은 “나도 선수생활 때 크게 다친 적 있다. 그정도로 해달라는 것은 아니지만 이겨냈으면 한다”며 문수인의 플레이를 독려했다.

과연 문수인이 부상에 대한 두려움을 이겨내고 팀의 에이스로서 계속해서 활약을 이어갈 수 있을지 그의 플레이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