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아리아즈(ARIAZ) 윤지 "많은 오디션 프로그램 참여가 원동력 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아리아즈(ARIAZ) 윤지가 오디션 프로그램 참여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일지아트홀에서 아리아즈(ARIAZ)(윤지, 여리, 다원, 효경, 시현, 주은) 데뷔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아리아즈는 3장의 미니앨범을 통해 대중에게 들려주고자 하는 이야기와 보여주고 싶은 무대를 차근차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데뷔 앨범 ‘Grand Opera(그랜드 오페라)’는 아리아즈만의 독창적인 테마와 세계관을 보여주는 서막과도 같은 앨범으로, 음악뿐만 아니라 퍼포먼스, 스토리가 연계된 한 편의 오페라 작품을 감상하는 듯한 느낌을 선사할 예정이다.

아리아즈(ARIAZ) / 라이징스타 엔터테인먼트
아리아즈(ARIAZ) / 라이징스타 엔터테인먼트

앞서 윤지는 '프로듀스 101 시즌1'에 출연하며 눈도장을 찍었다. 오디션 프로그램 참여가 윤지에게는 어떤 의미였을까.

윤지는 "그 부분에 있어서 많이 분들이 걱정을 해주셨다. 저는 개인적으로 많은 경험을 할 수 있었던 시간이 있었다"며 "그래서 긴 연습생 기간 동안 지치지 않고 오히려 원동력이 되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고 전했다.

이번 앨범에는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분위기로 아리아즈의 시작을 알리는 Intro 트랙 ‘어셈블 #1(Assemble #1)’, 상대방을 향한 주인공의 ‘찌릿찌릿’한 기분을 가사로 표현한 ‘아우치(Ouch!)’, 누구에게나 일어나는 흔하지만 특별한 이야기를 설레지만 가볍지 않은 느낌으로 담아낸 ‘드라마(Drama)’, 어둠속에서 잃어버린 아름다운 자신의 모습을 찾아가는 소녀의 이야기를 그린 곡으로, 윤지와 다원의 매력적인 보컬이 인상적인 ‘웨얼 유 알(Where U R)(윤지X다원 Aria)’까지 총 5개 트랙이 수록됐다.

한편, 아리아즈는 금일(24일) 오전 개최하는 데뷔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