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놀면 뭐하니’ 조현아, 유재석 때문에 배우 류승범 닮은꼴 등극…“화장 예쁘게 하고 왔는데”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0.11 14: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놀면 뭐하니'에 출연한 어반자카파 조현아가 배우 류승범 닮은꼴로 지목됐다.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 조현아는 유재석 등과 함께 '유플래쉬' 미션을 이어갔다.

이날 조현아는 음악이 완성 된다면 퀸의 '보헤미안 랩소디' 느낌이 날 것 같다고 주장했다. 유재석은 "그렇게 해서 현아씨 솔로 파트가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권순일 역시 "강한 느낌의 보이스로"라며 맞장구 치며 의견을 내 놓았다.

MBC '놀면 뭐하니' 방송 캡처
MBC '놀면 뭐하니' 방송 캡처

유재석의 말에 당황하던 조현아는 곧바로 "된다. 강한 느낌"이라며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항상 부드러운 걸 해왔지만 제 안에 로커의 (본능이) 항상 있었다"고 말했다.

이후 조현아는 'Say Yes'라는 곡을 부르기 시작해 감탄을 자아냈다. 그러나 '놀면 뭐하니'의 유재석은 조현아의 열창 끝에 "지금 약간 류승범씨 닮았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 장면을 스튜디오에서 다시 지켜보던 조현아는 선글라스가 합성된 화면을 보자마자 의자에서 넘어지며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또한 이 장면을 본 이적은 "선글라스 끼자, 라이브 때"라며 닮은꼴을 인정했다.

MBC '놀면 뭐하니' 방송 캡처
MBC '놀면 뭐하니' 방송 캡처

'놀면 뭐하니'의 조현아는 유재석의 계속되는 류승범 닮은꼴 주장에 "오늘 화장 예쁘게 하고 왔다"며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놀면 뭐하니'의 유재석은 '유플래쉬' 미션을 통해 드럼을 연주했다. 유재석의 기본 드럼 연주 위에 김현아, 뮤지, 김이나, 유희열, 이적, 한상원 등 여러 뮤지션들의 개성이 더해지며 다양한 곡이 작업되고 있는 중이다.

유재석과 '무한도전'의 김태호PD가 의기투합한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30분 MBC를 통해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