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더 짠내투어’ 규현, 진세연과 양평 목격담 가짜뉴스에 발끈…“나는 자만추다”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10.08 10:4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더 짠내투어' 규현이 배우 진세연 언급해 당황했다.

지난 7일 방송된 tvN '더 짠내투어'에서 규현은 한혜진, 이용진으로부터 배우 진세연과 관련된 농담을 듣고 당황해 웃음을 지었다. 규현과 진세연은 앞서 '더 짠내투어'를 통해 여행 설계자로 함께 나섰던 사이다.

이날 규현과 한혜진, 이용진 등 출연 멤버들은 말레이시아 커피 맛집을 찾았다. 이 자리에서 '2019 인싸 용어' 퀴즈를 내던 규현에게 한혜진은 "자만추(자연스러운 만남 추구)냐"고 연애 스타일을 물었다.

이에 규현은 "저는 자만추인데, 그러면 여기서 찾아다녀야 한다"고 대답했다.

규현-진세연 언급 / tvN '더 짠내투어' 방송캡처
규현-진세연 언급 / tvN '더 짠내투어' 방송캡처

한혜진은 "음악방송 같은 곳에 가면 만나지 않냐"고 다시 물었고 규현은 "음악방송은 안 간지 좀 됐지"라고 대답했다.

이를 지켜보던 이용진이 진세연을 먼저 언급한 것. "저번에 양평에서 진세연과 발견됐다는..."이라고 농답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규현은 웃으면서도 "아니다. 그런 거 하지 마라"고 선을 그었다.

이에 한혜진은 "거기서 팔팔이 했냐"며 농담을 던졌다. 이용진은 "팔당댐에서 팔당 팔당 팔당댐~ 이러고 있더라고"라면서 거들었다.

이용진은 당황한 규현에게 "아니면 아니라고 하면 되지, 왜 흥분을 하냐"면서 놀렸다.

결국 규현은 "시청자들이 많이 오해한다"라고 심정을 드러내 큰 웃음을 안겼다.

tvN '더 짠내투어'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