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유리, 센스있는 결혼 인증 “태극기 받으려고 혼인신고”…남편은 전 MBC PD 최병길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9.08.14 18: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성우 출신 MC 서유리가 최병길 전 MBC PD와 결혼하는 가운데 센스있는 인증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서유리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태극기 를 받으려고 #혼인신고 를 해버렸다 #용산구 주민들 태극기 준대요 혼인신고 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선글라스를 쓴 서유리가 광복절 기념품으로 받은 것으로 보이는 태극기를 들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서유리는 이날 결혼식을 생략하고 혼인신고를 한다고 밝혔다. 친지, 지인들과 식사만 할 예정이다. 

두 사람은 소개팅으로 만났으며, 취미인 게임을 통해 애인 사이로 발전했다. 서유리가 MBC 표준FM ‘모두의 퀴즈생활, 서유리입니다’ DJ인만큼 신혼여행은 국내 가까운 곳으로 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유리 인스타그램​
​서유리 인스타그램​

전날 서유리는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열린 라이프타임 예능 ‘아이돌다방’ 제작발표회에서 “오늘 유부녀가 되기 전 마지막 행사다. 내일이면 공식적으로 유부녀가 되는데, 가급적이면 사진을 예쁘게 찍어달라”고 말하기도 했다.

서유리는 2008년 대원방송 성우 1기로 데뷔했다. ‘강철의 연금술사’ ‘도라에몽’ ‘드래곤볼’ 등 애니메이션과 게임 ‘던전 앤 파이터’ ‘서든어택’ 등에서 목소리 연기를 했다. MBC TV 예능물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도 활약했다.

최 PD는 2002년부터 MBC 드라마국 PD로 일했다. ‘에덴의 동쪽’(2008~2009), ‘남자가 사랑할때’(2013), ‘앵그리맘’(2015), ‘미씽나인’(2017) 등을 연출했으며, 2010년 ‘애쉬번’이라는 예명으로 앨범도 발매했다. 올해 2월 퇴사, 스튜디오드래곤으로 소속을 옮겼다.

서유리는 1985년생으로 올해 나이 35세이며 그의 남편 최병길은 40대 초반으로 알려졌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