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스터 기간제-첫방’ 윤균상, 이준혁-태원석 용돌이 특허사건 해결…장동주의 ‘정다은 살인 미수 사건 변호 맡아’ (1)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7.17 23: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미스터 기간제’에서 윤균상은 이준혁-태원석 특허사건 해결하고 정다은 살인미수 사건 가해자 장동주의 변호를 맡게 됐다. 

17일 방송된 ocn 수목드라마 ‘미스터 기간제’ 에서는 무혁(윤균상)은 기업의 특허권에 대한 다툼에서 해결을 하게 됐다.

 

OCN ‘미스터 기간제’방송캡처
OCN ‘미스터 기간제’방송캡처

 

용돌이 마스코트의 특허 다툼을 하는 대표(이준혁)와 용돌이 디자이너(태원석)에게 변호사 송재우(지찬)가 나섰지만 역부족이었다.

결국 무혁(윤균상)이 나타나서 깨끗하게 해결을 했고 로펌대표 도진(유성주)는 유능한 무혁(윤균상)에게 '명문고 살인미수 사건'의 가해자 변호 의뢰를 맡겼다.

이에 속물 변호사 무혁(윤균상)은 고등학교의 한수(장동주)라는 남학생이 스토킹하던 여학생 정수아(정다은)를 칼로 찔러 죽이려던 사건이었다.

무혁(윤균상)은 피의자 한수(장동주)를 찾아갔지만 한수는 자신이 범인이 아니며 “정수아(정다은)의 남자친구였다”라고 주장했고 무혁은 혐의를 인정하고 양형을 받으라고 설득했다. 

또 사건의 검사로 무혁(윤균상)과 악연이 있는 법조계의 얼음 마녀 에이스 현정(최유화)가 맡게 되면서 사건을 꼭 승소하겠다고 결심했다. 

‘미스터 기간제’ 는 상위 0.1% 명문고에서 벌어진 의문의 살인 사건, 진실을 밝히려는 속물 변호사의 잠입 작전을 그린 드라마이다.

‘미스터 기간제’ 의 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OCN ‘미스터 기간제’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OCN ‘미스터 기간제’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OCN 수목드라마 ‘미스터 기간제’는 매주 수요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